시장 탐색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3월 12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SK텔레콤 중국 헬스케어 시장 탐색 나선다

서울대병원과 조인트벤처(JV)를 설립하는 등 헬스케어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SK텔레콤이 중국 의료기기 전문업체 지분 인수를 통해 헬스케어 시장 탐색 시장 탐색에 나선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은 24일 저녁(현지 시간), 중국 의료진단기기 벤처기업 티엔롱社(X’IAN TIANLONG SCIENCE AND TECHNOLO-GY Co. LTD. ; 西安天陸科技有限公司) 지분 인수 계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이번 투자 계약을 통해 티엔롱社 지분 49%를 보유하는 2대 주주로 경영에 참여하게 되며, 중국 헬스케어 시장을 적극적으로 탐색한다는 계획이다.

티엔롱社는 1997년 중국 서북지역 최고 대학으로 손꼽히는 서안교통대학의 교수와 연구진이 창업한 의료기기 전문 벤처기업으로 의료용 분자진단기기 및 시약을 제조, 판매하고 있다.

중국 의료진단기기 중 티엔롱社가 주력하는 체외진단기기 시장은 2011년 1조5천억원 규모에서 연평균 16%씩 폭발적인 성장을 거듭해, 10년 만인 2021년에는 4배 이상 커진 6조3천억원 규모를 형성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에 따라 의료용 분자진단과 관련한 주요 제품군과 R&D 능력을 보유하고 있는 티엔롱社의 성장 잠재력이 주목받고 있다.

이날 지분 인수 계약 체결식에는 SK텔레콤 박상준 신사업추진단장, 육태선 헬스케어사업본부장, 티엔롱社 펑니엔차이(Peng Nian Cai ; 彭年才) 동사장, 리밍(Li Ming ; 李明) 총경리를 비롯한 양사 관계자와 중국 시안시 위에화펑(Yue Hua Feng, 岳华峰) 부시장 등 정부 당국자들이 대거 참석해 이번 지분 인수에 대한 중국 정부의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SK텔레콤 박상준 신사업추진단장은 축사를 통해 “SK텔레콤의 앞선 경영 역량을 티엔롱社에 제공하고, 양사간 R&D 협력을 통해 상품력을 강화한다면 SK텔레콤은 현재 추진중인 헬스케어 사업에 큰 도움이 될 것이며, 티엔롱社는 회사 성장의 발판을 마련하는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양사간 협력을 다짐했다.

티엔롱社 펑니엔차이 동사장은 “SK텔레콤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고속 성장하고 있는 중국 의료진단기기 및 헬스케어 시장에서의 도약은 물론, 시장 탐색 시장 탐색 향후 글로벌 시장 진출에 있어서도 도움이 될 것으로 크게 기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에 앞서 SK텔레콤은 2012년 헬스케어사업본부를 신설하고, 서울대병원과 조인트벤처(JV) 헬스커넥트㈜를 설립하는 것은 물론, 지난해 국내 체외진단기기 전문업체 나노엔텍 지분을 인수하는 등 미래 맞춤형 예방관리 영역의 서비스 및 의료기기 관련 투자를 지속적으로 진행하며 헬스케어 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교외 연구과제 공모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및 한국연구재단에서는 공공연구성과의 기술사업화를 통해 기
술창업 교육지원을 위한 2019년 공공기술기반 시장연계 창업탐색 지원사업의 여성
특화형 실험실창업혁신단 및 실험실창업탐색팀을 모집하고 있사오니, 관심있는 많
은 분들의 지원 부탁드립니다.
○ 공고 내용
– 지원대상 : 여성특화형 실험실 창업혁신단 1개 및 약 70개 내외의 실험실창업탐
색팀
– 지원내용 : 실험실창업 탐색과 관련된 제반 활동
– 신청마감 : 2019 . 3 . 27 . (수) 18 : 00 까지
– 접수방법 : 우편 또는 방문접수 ※ 세부내용 한국연구재단 홈페이지 사업공고
12767번 글 참조
3 . 또한, 실험실창업 전문인력(이노베이터* )을 대학 및 실험실에 밀착 배치하여, 연구
자의 우수기술에 전담인력의 경험 및 전문성을 더해 창업 성공사례 도출을 위한 실
험실 창업 이노베이터 육성사업을 동 기간 공고하오니, 관심있는 많은 분들의 지원
부탁드립니다.
※ (이노베이터(Innovator) 정의) 대학의 우수 R&D 기반 창업 현장에 투입되어 시장 중심형 연구개발,
투자 유치 등 경 영 실 무 를 맡 아 실 험 실 창 업 성 공 률 을 제 고 하 는 인 력
○ 공고 내용
– 지원예산 : 대학 별 이노베이터 수 x 2,250만원(1인당 지원금)
– 전체/당해연도 사업기간 : ’ 19년 ~ ’ 22년 / ’ 19 . 3월 ~ ’ 20 . 2월
– 지원규모 : 28명 (※ 선정 대학 수는 평가결과에 따라 달라질 수 있음)
– 신청마감 : 2019 . 3 . 27 . (수) 18 : 00 까지
– 접수방법 : 우편 또는 방문접수 ※ 세부내용 한국연구재단 홈페이지 사업공고
12765번 글 참조
4 . 아울러 동 공고에 대한 사업설명회를 아래와 같이 개최하고자 하오니 관심있는 많
은 분들의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 사업 설명회
– 일정 : 2019년 2월 28일(목) 15 : 00 ~
– 장소 : 한국연구재단 서울청사 대강당(101호)
붙임 1 . 공공기술기반 시장연계 창업탐색 지원사업 공고문 1부.
2 . 실험실 창업 이노베이터 육성사업 공고문 1부.

과기정통부, 창업탐색팀 선정…실험실 창업 돕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실험실 창업 활성화를 위한 ‘공공기술기반 시장연계 창업탐색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를 위해 22일부터 한 달간 7개 권역에서 실험실창업혁신단(대학)과 시장탐색교육기관(국내 1곳, 해외 1곳), 125개 창업탐색팀을 선정 공고한다.

과기정통부는 2015년부터 미국 국립과학재단과 연계해 창업아이템의 잠재고객 발굴을 통한 사업화 모델 수립을 지원하는 창업탐색교육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있다. 5년간 교육을 이수한 319개 팀 중 156개 팀이 창업기업을 설립하고 716명의 신규고용을 창출한 바 있다.

  • 과기정통부, 관계부처 합동 디지털 뉴딜 사업설명회 개최
  •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 과학기술 기관장과 정책 릴레이 논의
  • 과기정통부, ‘정밀의료 기술의 미래’ 발간

올해에는 앞으로 5년간 창업탐색교육 및 창업보육을 전담할 7개 실험실창업혁신단과 시장탐색교육기관을 신규로 선정한다. 특히 시장탐색교육을 전국 단위로 확대하기 위해 실험실창업혁신단이 속한 권역의 다른 대학 등을 협력기관으로 지정하고 실험실창업혁신단이 이들 기관과 시장 탐색 함께 시장탐색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이공계 창업탐색팀의 경우 다양한 기술 분야에 대한 수요를 반영해 전년 대비 약 28% 확대된 125개 팀을 선발한다. 창업탐색팀은 사업화 모델(시장 탐색 BM) 구축, 잠재고객 발굴ㆍ인터뷰, 아이템 수정ㆍ보완 등 창업에 이르는 지원을 받게 된다. 특히 올해 처음으로 운영되는 최소기능제품 검증과정을 통해 시제품 제작 시의 실패 가능성을 줄이고 시장에 효과적으로 진입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창업 의지가 높고 성과가 우수한 창업팀에 대해서는 창업 이후 후속 지원사업을 연계해 시장 진입을 돕는다. 또 해외사업화를 목표로 하는 팀에는 투자유치 방안과 아이템 수정 등 ‘해외시장 특화 멘토링’을 지원해 글로벌 창업에 대한 도약 발판을 마련할 예정이다.

권석민 과기정통부 과학기술일자리혁신관은 “한국형 아이코어사업이 올해 더 확대되고 체계적인 모습으로 시장 탐색 실험실창업을 선도하고 있다”며 “많은 예비창업자가 이번 기회를 통해 실험실기술의 가치를 새롭게 창출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세계한인 | 충북 시개단, 다양한 농식품 캐나다 시장 시장 탐색 시장 탐색 탐색

충청북도 시장개척단과 KOTRA밴쿠버 무역관 관계자가 T-브라더스를 방문해 제품에 대해 소개를 했다.

쌀국수 생면 등 34개 품목 가능성 타진

충청북도 원예유통식품과 농식품수출팀의 최영민 주임을 비롯한 7명의 충북 시장개척단(이하 시개단)이 밴쿠버를 비롯해 북미 시장으로의 수출 다변화 가능성을 모색하기 위해 밴쿠버를 방문했다.

KOTRA 밴쿠버무역관(관장 정형식)의 협조 아래 충북 시개단은 시장 탐색 T-브라더스를 비롯해 캐나다의 5대 유통기업들을 만나 제품을 소개하며 시장 가능성에 대해 타진했다.

충북도의 최 주임은 "그 동안 중국이나 일본 등으로 농식품을 수출해 왔는데 북미 등 수출지역도 다변화 하고 수출 품목도 다양화 하기 위해 이번에 북미 시장을 방문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번에 시개단에 포함된 기업과 제품을 보면 라이스웰푸드의 쌀면, 코메가의 생들깨기름, 씨엔에이바이오텍의 (해양, 식물, 홍삼나노)콜라겐 제품 등이다.

이들 회사 중 라이스웰푸드 신진호 회장은 13일 오후 2시 한남슈퍼 관계사인 T-브라더스를 방문해 쌀로 만든 생면 제품들을 소개했다.

현재 우동 사리는 대부분 밀가루로 만들고 쌀면의 경우는 건조면 상태로 유통되고 있다. 그런데 라이스웰푸드의 쌀면은 쌀로 만든 (우동 사리같은 굵은)생면으로 상온에서 1년까지 보관이 가능한 제품이다.

이 제품의 강점은 바로 글루텐 프리(Gluten Free) 제품이라는 점이다. 밀가루 속 단백질 성분을 말하는 글루텐 성분이 장내 염증을 일으키고 소화장애와 피부장애, 천식과 비염, 두통 등 만병의 주범이라는 얘기가 퍼져나가면서 몇 년 전부터 미국, 유럽 등지에서는 글루텐 프리 식품이 각광을 받고 있다. 이에 따라 최근 캐나다에서도 글루텐 프리 식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바로 쌀면에는 글루텐이 시장 탐색 들어가 있지 않아 이런 요구를 충족시킨다는 점이다. 또 떢복이 떡처럼 점성이 있어 쫄깃한 식감이 있어 우동은 물론 짜장면에서 스파게티 국수로도 활용할 수 있다. 특히 쌀은 볶았을 때 더 맛이 좋아져서 중국식 볶음면으로도 제 격이다. 이외에도 이미 삶아진 생면으로 1분만에 뜨거운 국물에 넣어 바로 먹을 수 있고 올래 담가두어도 붇지 않는 등 많은 장점이 있다.

신 회장은 이처럼 다양한 강점이 있으면서 맛도 좋고 조리도 쉬워 내년부터 군납도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날 상담을 한 T-브라더스도 획기적인 제품으로 맛과 편리성이 있어 긍정적으로 고려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T-브라더스 밀가루로 된 생면에 대한 인기가 시들해지고 냉장이나 냉동 우동사리가 소비자에게 더 어필하고 있지만 쌀로 된 생면으로 쫄깃한 식감과 보관의 편의성을 살릴 수 있어 시장 가능성은 있다고 판단했다.

동아사이언스

연재 목록 보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8일 ‘한국형 아이코어’에 선발된 과학기술 예비 창업팀 시장 탐색 137개에 대한 시장탐색교육이 시작된다고 밝혔다.


한국형 아이코어는 미국 국립과학재단의 우수창업모델 ‘아이코어’를 활용하는 프로그램이다. 대학이나 정부출연연구소의 연구성과를 기반으로 창업하려는 예비창업팀에게 시장탐색교육을 지원한다. 국내외 100명의 잠재 고객에 대한 심층 인터뷰 기회 등을 통해 고객이 필요로 하는 과학기술 창업 아이템을 완성하는 것이다.

올해 6월 기준 435개팀이 한국형 아이코어 교육을 수료했다. 186팀 42.7%가 창업기업을 설립했다. 1003명(기업당 평균 5.4명)의 신규고용 창출한 것으로 분석된다. 산업용로봇제조회사 럭스로보는 355억원, 신약개발회사 메디노는 230억원 등 대형 민간 투자를 유치하는데 성공했다.


올해 선발된 예비창업팀은 137개다. 6~7월 기초 창업교육과 역량평가를 통과한 125팀이 7~8월 국내·외 실전 창업교육, 9월부터 내년 1월까지 창업보육을 받고 ‘한국형 아이코어’를 수료하게 된다. 총 123억원을 지원하게 된다.


이날 발대식 행사도 열렸다. 과학기술 창업기업 대표와 과학기술 창업 전문 투자회사 퓨처플레이의 류중희 대표의 토크 콘서트, 권역별 창업팀 간 네트위킹 파티가 진행됐다.


오태석 과기정통부 제1차관은 “아무리 혁신적인 과학기술이라도 국민이 필요로 하는 곳에 제대로 쓰이지 못한다면 그 가치는 반감될 시장 탐색 수 밖에 없다”며 “우수한 연구개발 성과가 국민이 필요로 하는 곳에 빠르게 전달될 시장 탐색 수 있도록 과학기술 창업과 사업화 지원체계를 혁신하고 기술분야별로 차별화된 지원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