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보자 친화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7월 13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이즈 조아요 2020-02-03

초보자 친화적 인 - 영어 뜻 - 영어 번역

is the ideal web host if you are after a cheap easy to use and beginner-friendly web hosting service.

HostMetro is recommended to newbies and anyone who's looking for budget-friendly e-commerce hosting options.

한국어 - 영어

영어 - 한국어

and required to achieve the purposes illustrated in the cookie policy. If you want to know more or withdraw your consent to all or some of the cookies, please refer to the cookie policy .
By closing this banner, scrolling this page, clicking a link or continuing to browse otherwise, you agree to the use of cookies.

Opt-Out of the sale of 초보자 친화 personal information
We won't sell your personal information to inform the ads you see. You may still see interest-based ads if your information is sold by other companies or was sold previously. Opt-Out Dismiss

초보자 친화

(이미지제공=에픽게임즈 코리아)

[뉴스웍스=박준영 기자] 에픽게임즈 코리아가 서비스 중인 '포트나이트'가 새로운 맵과 게임플레이, 초보자 친화적인 신규 기능을 추가한 '제2막'을 시작했다.

제2막에는 13개 신규 지역과 함께 완전히 새로운 맵이 등장했으며, 국내 플레이어의 피드백을 반영해 초보자를 배려한 '봇' 시스템이 도입됐다.

봇 시스템을 통해 초보자들은 인공지능(AI)과 함께 게임을 초보자 친화 하면서 실력을 연마할 수 있다. 플레이어의 실력이 높아지면 만나게 되는 봇의 수도 줄어든다. 봇 시스템은 매치메이킹 시스템과 연동되지만 아레나나 토너먼트 모드에는 적용되지 않는다.

수영, 낚시, 모터보트 등 다양한 수중 플레이도 가능하다. '수영' 기능이 추가되어 물속을 헤엄쳐 나갈 수 있다. 물살의 흐름과 같은 방향으로 수영을 하면 이동 속도가 증가하고 거스르면 감소한다.

낚시를 통해 물고기나 무기, 탄약 등을 낚아올릴 수 있으며, 모터보트를 이용하면 조종사 한 명과 승객 세 명 등 한 스쿼드 전체가 물 위를 이동한다.

부스터와 단발의 미사일 발사기가 장착돼 있으며, 지상에서도 사용할 경우 선체가 긁혀 배가 손상된다.

팀플레이를 더 재미있게 할 수 있는 새로운 기능과 아이템도 추가되었다. '업어서 던지기'로 빈사 상태인 적이나 아군을 업거나 던질 수 있다. 던져진 적은 낙하 피해를 받으며 초보자 친화 아군은 피해를 입지 않는다.

플레이어가 몸을 숨길 수 있는 '은신처'는 최대 8명의 플레이어가 안에 숨을 수 있으며, 높은 곳에서 은신처 안으로 떨어지는 것도 가능하다.

아군 혹은 적을 끌어당기는 '낚싯대'와 자신과 아군, 적을 치유하는 '붕대 바주카포'도 도입됐다.

이와 함께 가스 펌프와 프로판 가스통은 곡괭이를 제외한 다른 무기로 공격 시 폭발하며 플레이어와 건축물에 피해를 준다.

오디오 옵션 메뉴에는 전술적으로 중요한 소리가 공간화되며 특히 위, 아래, 뒤쪽 소리에 해당 효과가 강조되는 '3D 헤드폰' 모드가 추가됐다.

박성철 에픽게임즈 코리아 대표는 "이번 초보자 친화 포트나이트 제2막은 한국 게이머의 의견을 대폭 반영해 '포나 2' 또는 '포나 리부트'라고 부를 수 있을 만큼 환골탈태했다"라며 "초보자를 적극 배려하는 변화도 마련했다. 많은 초심자가 제2막의 주인공이 되시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모바일 친화성에 관한 FAQ

PageSpeed Insights UX 점수와 모바일 친화성 테스트 결과의 차이점은 무엇인가요?

모바일 친화성 테스트는 Googlebot을 사용해 페이지를 가져옵니다. PageSpeed Insights는 Googlebot을 사용하지 않고 실제 사용자가 페이지를 보는 방식을 모방하여 페이지를 가져옵니다.

다시 말해 모바일 친화성 테스트는 robots.txt 규칙을 준수하지만 PSI는 준수하지 않습니다. Googlebot이 페이지, 자바스크립트, CSS, 기타 리소스를 가져오지 못하게 차단된 경우 모바일 친화성 테스트를 실행해도 페이지가 모바일 친화적인지 확인하지 못할 수 있습니다.

페이지가 모바일 친화적인지 확인하려면 모바일 친화성 테스트를 실행하세요.

m.example.com 에 별도의 모바일 웹사이트가 있고 www.example.com 에 데스크톱 사이트가 있습니다. www.example.com 의 데스크톱 페이지에 상응하는 모바일 초보자 친화 페이지가 m.example.com 에 없는데 어떻게 해야 하나요?

상응하는 데스크톱 버전 없이 모바일 페이지만 있어도 초보자 친화 괜찮습니다. 하지만 해당하지 않는 데스크톱 버전에 관한 rel="canonical" 을 이러한 페이지에 포함하지 않도록 주의하세요. 모바일 전용 페이지는 페이지의 기존 데스크톱 버전에서 공유된 색인 생성 신호를 받지 못하기 때문에 자체적으로 평판을 구축해야 합니다. 즉, 고유한 콘텐츠를 포함하고 사이트 또는 웹의 다른 페이지에 제대로 연결되어 있어야 합니다.

일부 페이지는 반응형 디자인을 사용하고 다른 페이지는 동적 게재를 사용해도 되나요?

예, 사이트에 둘 이상의 설정을 사용해도 됩니다. 페이지 수준별로 각 설정이 검색엔진에 올바른 표시를 제공하는지 확인하세요(예: 반응형 페이지는 @media only screen and (max-width: 600px) <. >마크업을 포함하고 동적 게재 페이지는 Vary HTTP 헤더 사용).
하이브리드 반응형 디자인을 사용하는 경우(예: 반응형이지만 이미지가 동적으로 게재됨) Google에서는 페이지가 거의 동일하므로 여전히 반응형으로 간주합니다. 하이브리드 반응형 디자인의 경우 @media only screen and (max-width: 600px) <. >마크업을 유지하고 Vary HTTP 헤더가 Google을 위해 특별히 포함된 경우 삭제해야 합니다. 반응형 이미지를 사용한다면 요소에 포함합니다.

모바일 웹사이트와 앱이 모두 있습니다. 특별한 조언이 있나요?

'딥 링크 기능' 또는 특정 콘텐츠 영역을 가리키는 포인터를 제공하는 URI로 모바일 웹사이트와 앱을 구축하세요. 딥 링크와 URI를 사용하면 Google 검색이나 소셜 공유를 통해 비즈니스에 더 많은 획득 기회를 가져다줄 수 있습니다.

답변을 찾을 수 없나요?

이 페이지에서 궁금한 점이 해결되지 않은 경우 사이트 소유자를 위한 Google의 도움말 리소스를 확인하세요.

Except as otherwise noted, the content of this page is licensed under the Creative Commons Attribution 초보자 친화 4.0 License, and code samples are licensed under the Apache 2.0 License. For details, see the Google Developers Site Policies. Java is a registered trademark of Oracle and/or its affiliates.

즐겨찾기

자주쓰는 카테고리 우측에 을 눌러주세요.

상품/레시피 후기

자루스텐계량컵 2호 650ml

관련 글 보기

5점

상품 리뷰입니다^^ 윤청화 2020-02-02 자루스텐계량컵 2호 650ml

0점

사이즈 조아요 2020-02-03

instagram

instagram

INSTAGRAM

초보 엄마 베테랑 엄마 뭉쳐 ‘품앗이 양육’

[광주] ‘여성친화기업’ ‘유연근무제’ 등 출산 장려를 위한 정부의 다양한 정책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하지만 한 아이의 엄마이자 부인, 직장인으로서 ‘1인 다(多)역’을 쇼화해야 하는 ‘초보’ 엄마들의 육아부담은 여전히 줄어들지 않고 있다.

이런 가운데 광주광역시 광산구건강가정지원센터는 ‘행복한 가정의 내일(행가래)’을 목표로 ‘가족봉사단’ ‘공동육아 품앗이’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어 지역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공동육아 품앗이’란 부모의 거주지를 중심으로 자녀의 연령, 교육목적 등에 따라 그룹을 나눠 자녀 양육의 어려움과 돌봄의 공백을 이웃과 함께 해결해나가는 것으로, 광산구건강가정지원센터는 지난해 8월부터 진행해오고 있다.

아이들과 함께 현장학습을 떠난 광주 광산구 송정1,2동 엄마들의 공동 육아 품앗이의 모습.
아이들과 함께 현장학습을 떠난 광주 광산구 송정1, 2동 엄마들의 공동 육아 품앗이의 모습.

초보엄마들은 10년차 베테랑 엄마들로부터 자녀 양육 노하우와 관련된 현장 지식을 전수받는다. 센터에서는 이들이 소통할 수 있도록 품앗이 교육지원은 물론 엄마들이 직접 참여해 요리, 운동, 교과교육 등 재능을 기부할 수 있도록 가교 역할을 하고 있다.

이런 노력은 광주 광산구가 지난 5월 첫 시작된 여성가족부의 ‘가족친화마을’ 사업으로 선정되는 데 큰 역할을 했다. 가족친화마을 사업은 ▲ 다양한 가족유형 인정 ▲ 구성원의 돌봄 요구 충족 ▲ 지역 구성원 간 소통 ▲ 지역 구성원의 교류 및 연대 강화를 위해 지역의 공동체적 역량을 높이는 취지로 여성가족부가 진행중인 사업이다.

가족친화마을로 선정된 광주 광산구는 1년간 1,000만원의 지원금을 받아 내년 2월까지 사업을 진행한다. 광주 광산구 외에도 서울 강남구, 대구 달서구, 익산 구룡마을 등 8개 지역이 가족친화마을로 선정됐다.

여성가족부 가족정책과 김가로 담당자는 “부모와 함께 살던 대가족 시대와는 달리 요즘엔 핵가족, 맞벌이 부부가 증가하면서 육아양육의 어려움을 겪는 엄마들이 많다.”며 “가족 품앗이 사업을 통해 공동으로 육아를 분담하고 지역 구성원 간의 교류를 통해 이웃과 함께 해결해나가자는 의미에서 이 사업을 시작하게 됐다.”고 밝혔다.

‘가족친화마을’로 선정된 송정1·2동은 현재 ▲ 행가래 가족 봉사단 ▲ 공동육아 품앗이 ▲ 초등학생 자녀 등하교 안심 동행 ▲ 어린이 장난감 도서관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광산구 건강가정지원센터에서 가족 품앗이 사업에 참여하는 엄마들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광산구 건강가정지원센터에서 가족 품앗이 사업에 참여하는 엄마들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광산구건강가정지원센터 건강가정사 김혜련 씨는 “센터는 마을 내 돌봄 공간을 마련해 부모와 주민들이 함께 참여하고 운영할 수 있는 사랑방 역할을 하고 있다.”며 가장 인기 있는 프로그램으로 ‘공동육아 품앗이’를 꼽았다.

김 씨는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춘 음악, 미술 수업 등을 엄마, 아빠들이 돌아가며 18가구가 ‘가족 품앗이’ 형태로 공유하는데, 센터에서는 팀을 나누는 것 외에는 전혀 관여하지 않는다.”며 “각 그룹별로 엄마, 아빠들이 주제와 테마를 정해 자신의 재능을 나눌 정도로 열정적이기 때문”초보자 친화 이라고 설명했다.

공동 육아 품앗이에 참여하는 주부 황순덕(40)씨는 엄마들 사이에서는 교육팀 팀장이자 아이들에게는 ‘엄마 선생님’으로 불린다. 황씨가 이끄는 품앗이 팀은 일주일에 2~3번 정도 모일 정도로 모임이 가장 활성화된 팀이기도 하다. 아이들이 평소 하고 싶었던 프로그램위주로 기획하다보니 아이들과 엄마들 모두 만족도가 높아 다른 팀들과 만나는 횟수도 부쩍 많아졌다.

황 씨는 “집에서 놀아주는 것이 한계가 있어 다른 문화 활동을 찾다 건강가정지원센터의 품앗이 모임을 알게 됐다.”며 “다른 팀 엄마들은 수학, 과학, 영어 등의 교과학습 재능 기부도 많이 하고 있지만 우리 팀은 ‘친목 모임’을 테마로 텃밭 가꾸기, 운동, 요리, 현장학습, 영화 감상 등으로 ‘재능’ 품앗이로 나누고 있다.”고 말했다.

황 씨는 “특히 각 분야별 재능을 가진 엄마들이 선생님으로 변신해 가르쳐주다보니 아이들이 더 친근하게 느끼는 것 같다.”며 “주로 집이 아닌 넓은 야외에서 또래 친구들과 함께 뭔가를 함께 이루어가다보니 아이들의 반응이 좋다.”고 귀띔했다.

광주 광산구 건강가정지원센터에서 가족 봉사단이 종이 접기를 배우고 있다. 이들은 종이 접기를 배워 재능기부에 나설 예정이다.
광주 광산구 건강가정지원센터에서 가족 봉사단이 종이 접기를 배우고 있다. 이들은 종이 접기를 배워 재능기부에 나설 예정이다.

품앗이 팀에 활동하는 다른 주부도 “품앗이 교육은 자녀와 부모 모두에게 큰 도움이 되는 똑똑한 공부법”이라고 말했다. 그녀는 “요샌 혼자 크는 아이들도 많은데, 품앗이 교육을 통해 형, 누나 또래 친구들과 자연스레 어울릴 수 있는 사회성을 기르고, 부모는 정보를 공유할 수 있어 얻는 정보도 많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온 가족이 함께 참여하는 가족 봉사단도 운영하고 있다. 가족들이 함께 포도밭을 방문해 포도를 따서 독거노인들에게 나눠주기도 하고, 독거노인을 집을 방문해 청소를 하거나 종이접기를 배워 저소득층 어린이들에게 재능을 기부하는 식이다.

2년째 가족 봉사단으로 활동하는 직장인 오은경(40)씨는 가족 봉사단 덕분에 사춘기 딸과 사이가 더욱 돈독해졌다고 한다. 오 씨는 “가족 봉사단에 참여하기 전에는 중학생 딸과 대화 주제가 없어 대화할 시간이 없었지만 청소 봉사를 하는 사이 딸과 함께 무거운 것도 같이 나르고, 걸레질도 하면서 자연스레 이야기 할 시간이 많아졌다.”며 만족해했다.

오 씨는 특히, 초등학생 아들은 다리에 깁스를 했을 때도 봉사활동만큼은 빼먹지 않겠다고 나설 정도로 사람과의 약속을 중시하는 아이로 변했다.”며 “사람들은 봉사를 통해 나눔을 실천한다고 하지만 우리 가족은 그보다 더 많은 것을 얻고 깨닫는 행복한 시간”이라고 말했다.

가족친화마을로 선정된 광주 광산구 송정1,2동 주민들을 위해 만든 장난감 도서관 모습.
가족친화마을로 선정된 광주 광산구 송정1, 2동 주민들을 위해 만든 장난감 도서관 모습.
가족친화마을로 선정된 광산구 건강가족지원센터에서는 1500권의 책을 기부 받아 어린이 도서관도 운영하고 있다.
가족친화마을로 선정된 광산구 건강가족지원센터에서는 1,500권의 책을 기부 받아 어린이 도서관도 운영하고 있다.

센터에서는 가족품앗이 모임들의 원활한 활동을 위해 장소 제공은 물론 장난감 도서관을 통해 교재와 교구 지원, 부모교육과 양육 관련 정보도 제공하고 있다. 또 품앗이 회원 관리 및 리더 회의 등을 통해 보다 나은 가족품앗이 모임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있다.

광산구건강가정지원센터 건강가정사 김혜련 씨는 “아직은 가족친화마을의 홍보가 부족하다보니 소규모로 진행하고 있다.”며 “현재 진행되는 품앗이 팀과 가족봉사단을 활동을 지켜보며 인원을 늘려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는 “잊혀져 가는 ‘품앗이’ 단어를 통해 다양한 가족들이 함께 소통할 수 있는 가족 친화 문화를 만들어 나가는 것이 우리의 목표”라고 밝혔다.

앞으로 가족친화마을의 홍보가 잘 이루어져 광산구 송정마을 엄마들의 재능 품앗이 교육, 가족 봉사단 등 가족친화 문화가 확산되길 기대해본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